상세보기

명칭 김성과(金聲鈛)
분류 충신
내용

조선 후기 충신으로 본관은 상산(商山)이다. 충신 김요경(金堯卿), 현감 김순경(金舜卿)의 조카이다.

1618년(광해군 10) 명나라에서 후금국(後金國, 후의 청나라)을 토멸하고자 조선에 원군을 요청하여 광해군은 강홍립을 도원수로 삼아 심하(深河)에 파병하였다. 이때 그의 숙부 김요경(金堯卿)이 천총(千摠)으로 종군하였는데 함께 따라 갔다가 금군을 맞아 굴복하지 않고 힘써 싸우다가 순절하였다. 전쟁의 어지러움 속에서 시체조차 찾을 길이 없어 의복과 신발로 초혼(招魂)하여 세류동(細柳洞)에 장사지냈다

키워드 기성과, 김요경